메뉴

전체기사

사회

핫연예

스타☆포토



부천시, 음식점 시설 개선에 최대 200만 원 지원
9월 14일부터 3주간 음식점 입식테이블 설치 및 조리장 시설 개선 지원 접수
김정화   |   2020-09-16 [10:40]

 

부천시가 ‘음식점 입식테이블 설치 및 조리장 시설개선 지원 사업’에 참여할 음식점을 9월 14일부터 10월 5일까지 3주간 모집한다.

 

부천시는 안전한 외식문화 구축 및 위생등급지정 음식점 확산의 일환으로 사업을 추진함에 따라, 위생등급제 및 안심식당 실천 수칙 준수 등 시책사업에 참여한 업소를 우선 선정할 방침이다.

 

선정된 업소는 총 시설개선비의 50%를 최대 200만 원 한도 내에서 지원받게 된다. 시는 예산 소진 시까지 서류·현장심사를 통해 약 15개 내외의 업소를 선정할 예정이다.

 

신청 대상은 영업중인 일반음식점 중 입식테이블 설치, 조리장 시설(환기, 바닥, 벽 등) 개선을 희망하는 업소다. 지난 3월부터 7월까지 시설 개선을 지원받은 음식점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희망업소는 부천시 홈페이지(www.bc.go.kr)의 새소식에서 지원서 및 제출양식을 내려받아 10월 5일까지 부천시청 식품위생과로 방문하거나 이메일([email protected]) 또는 문자(010-4389-6213, 작성자료 사진으로 첨부)를 통해 지원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입식테이블·조리장시설 지원 사업을 통해 업주들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딛고 일어설 수 있길 바란다”며 “위생수준 향상은 물론 편리한 외식산업으로 발전하는 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