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사회

핫연예

스타☆포토



경기도의회, 재난안전취약계층 지원금 1천1백여만 원 전달
김정화   |   2020-09-07 [17:28]

 

경기도의회(의장 장현국)가 7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회장 윤신일)에 재난안전취약계층 지원금 1천182만6천 원을 전달하며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도민을 지원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현국 의장(더민주, 수원7)은 이날 오후 의장 접견실에서 ‘재난안전취약계층 지원금 전달식’을 열고 윤신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장현국 의장의 특별성금을 비롯해 경기도의원 전원(141명)과 의회사무처 직원 256명 등 약 400명이 참여한 자율모금을 통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윤신일 회장은“적십자사는 화재, 수해, 태풍, 코로나19 등 위기극복을 위한 긴급구호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경기도의회에서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함께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장현국 의장은 “경기도의회는 집중호우 발생 직후 수해지역 봉사활동과 침수피해 현장점검 등을 실시하며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면서 “의원과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마련한 이번 재난안전취약계층 지원금이 수해를 입은 도민에게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답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장현국 의장 외에도 진용복(더민주, 용인3)·문경희(더민주, 남양주2) 부의장, 박근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더민주, 의왕1), 이애형 의원(국민의힘, 비례) 및 최문환 의회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경기도의회는 지난 3월9일에도 코로나19 성금 1,335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 전달하는 등 자율모금 운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