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사회

핫연예

스타☆포토



평택시, 지적재조사사업 측량대행자와 간담회 개최
김정화   |   2020-08-04 [14:35]

 

평택시는 올해 성공적인 지적재조사 사업 추진을 위해 평택시와 측량수행기관인 한국국토정보공사 및 민간인 전문가와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지적재조사 추진에 따른 문제점과 주민 간 갈등으로 인한 사업지연 등의 해소 방안을 모색하여효율적인 사업추진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자리로 마련됐으며, 평택시 토지정보과, 한국국토정보공사 경기도본부 지적재조사추진단, 민간인 지역전문가 등 관계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행정적지원과 역할등을 논의했다.

 

간담회는 평택시 지적재조사 사업 추진현황을 설명하고, 한국국토정보공사측량수행 계획 및 원탁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일제 강점기 때 작성된 100년 넘은 종이지적을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하고 위성·드론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하여 토지의 실제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의 경계를 현실경계로 바로잡아 지적불부합지를 해소하는 사업으로 오는 2030년까지 단계적으로 시행된다.

 

평택시는 지난 2012년부터 2020년까지 두정지구 등 13개 지구에 대한 지적재조사 사업을 완료하였으며, 올해는 본정1지구 등 10개 지구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조성계 토지정보과장은 “평택시는 토지현황과 지적이 불일치한 지역이 많아 이에 따른 분쟁과 민원이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통해 시민의 재산권을 보호하고 토지이용 가치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밝혔다.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