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 가기 싫어’ 소주연, “유진이를 예뻐해 주신 모든 분들 감사” 종영 소감

김정화 2019-07-02

 

‘회사 가기 싫어’ 소주연이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2일 소주연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엘삭은 KBS 2TV “회사 가기 싫어’(극본 박소영, 강원영 / 연출 조나은, 서주완)에서 3년 차 직장인 이유진 역으로 열연을 펼친 소주연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소주연은 “’회사 가기 싫어’를 촬영하면서 좋은 감독님과 멋진 배우들, 최고의 스태프들과 함께 고생하며 잊지 못할 시간을 보냈다”며 “파일럿에 이어 이렇게 많은 분들이 저희 드라마를 사랑해주셔서 방송이 되는 동안에는 더욱 행복했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특히 이번 작품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뜻깊은 작품이었다. 직장 내 다양한 에피소드와 유진을 이해하고 잘 표현해내고 싶었는데, 덕분에 연기적으로도 발전할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 유진을 예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신 분들 모두 감사드린다”며 시청자들에게 마지막 감사 인사를 남겼다.

 

한편, ‘회사 가기 싫어’는 2일 밤 11시 10분 방송될 12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사진=엘삭 제공>

기사입력 : 2019-07-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