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발산하며 공항에 등장

김정화 2019-04-22

 

 


가수 헨리의 캐주얼하면서도 감각적인 공항 패션이 화제다.

 

노래와 작곡, 악기 연주는 물론, 연기와 예능까지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헨리는 21일(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JTBC ‘비긴어게인3’ 촬영차 출국했다.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발산하며 공항에 등장한 헨리는 스트라이프 패턴의 셔츠와 데님을 착용하고 포인트로 스니커즈를 매치해 캐주얼한 패션을 선보였다. 특히 레더 벨트로 엣지있게 포인트를 주고, 셔츠 버튼을 풀어 무심한 듯 시크한 무드를 연출하여 패셔니스타 다운 면모를 보여주었다.

 

이 날 헨리가 선택한 셔츠와 스니커즈는 라코스테 제품으로 셔츠는 봄, 여름 시즌 머스트 해브 아이템인 리넨 소재의 아이템이다. 또한 사이드에 컬러 포인트가 더해져 테니스 코트 라인을 연상하게 하는 스니커즈는 라코스테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사이드라인(SIDELINE) 제품이다.

 

헨리의 공한 패션을 접한 네티즌들은 “여심 저격하는 남친룩의 정석”,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리넨 셔츠에 화이트 스니커즈 조합”, “이번 여름에는 헨리랑 커플 스니커즈 도전!”, “비긴어게인3 기대돼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JTBC 대표 힐링 음악 프로그램 ‘비긴어게인’을 통해 음악 천재 다운 면모를 과시하고 있는 헨리는 비긴어게인 세 번째 시즌에도 함께 하게 됐다.

기사입력 : 2019-04-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