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현 득녀, 결혼 4개월만에 아빠되다

김병화 2018-07-05

 
배우 박재현이 아빠가 됐다.
 
5일 박재현 측은 "박재현 아내가 이날 오전 첫 딸을 출산했다.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다"라고 밝혔다.

이에 박재현은 한 매체를 통해 "아내가 30시간 정도 진통을 해서 걱정을 많이 했는데, 아무 일 없이 건강하게 태어나줘서 기쁘고 행복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재현의 득녀소식에 네티즌들은 "몸조리 잘하세요" , "너무 축하드려요" , "엄마 아빠 닮으면 너무 예쁠듯" , "튼튼하게 자라라" 등의 댓글로 측하했다.
 
앞서 박재현은 지난 3월 16살 연하의 직장인과 6개월의 열애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이후 SNS를 통해 근황과 임신소식을 전하며 달달한 신혼생활을 자랑했다.
 
한편 박재현은 지난 1996년 케이블 TV 액터스 선발대회로 데뷔했다. 데뷔 후 MBC '서프라이즈' 재연 배우로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사진 출처 - 박재현 인스타그램>
 

기사입력 : 2018-07-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