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비밀 연애 아는 오만석-위하준, 손예진♥정해인의 조력자 돼줄까.

김병화 2018-04-20


‘예쁜 누나’ 손예진과 정해인의 가족들은 이들의 연애를 응원할까.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이하 예쁜 누나)’(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 윤진아(손예진)와 서준희(정해인)의 연애에 가족들의 반응은 큰 변수다. 이들의 연애는 가족보다 더 가까운 친구 동생, 누나 친구에서 시작됐기 때문. 그리고 이들의 비밀 연애를 알게 된 아빠 윤상기(오만석)와 동생 윤승호(위하준)가 조력자가 돼줄지 궁금해진다.

 

진아는 준희와 만나기 위해 가족들 몰래 밤마다 집을 나섰다. 상기는 이를 눈치챘지만, 나중에 말씀드리겠다는 딸을 믿었기에 더 이상 캐묻지 않았다. ‘예쁜 누나’ 제작진은 “오늘(20일), 이규민(오륭)을 만난 상기가 드디어 진아와 준희의 관계를 알게 된다”고 예고했다. 규민이 양다리였다는 사실을 알고는 진아보다 더 화를 내며 딸을 향한 사랑을 보여줬던 상기. 그렇기에 짐작하지도 못했던 진아와 준희의 연애를 알게 된 이후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더욱 궁금해진다.

 

상기보다 한발 먼저 진아와 준희의 관계를 알게 된 사람이 있다. 지난 6회 엔딩에서 진아를 안아주는 준희를 보고 매우 놀랐던 동생 승호다. 하나뿐인 누나와 가족보다 가까운 절친이 연인 관계라고는 상상조차 하지 못했던 승호이기에 그의 반응은 당연했다. 게다가 연애를 시작하기 전에 서른다섯 살과 썸 탄다는 준희의 말에 “서른다섯 살? 썸이 타지냐? 쉽게 얘기해서 네가 윤진아하고 연애하는 거잖아”라며 격한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어릴 때부터 진아와 준희를 가장 가까이에서 보고 자란 승호. 두 사람의 연애에 조력자가 돼줄까.

 

무엇보다 가족들의 응원이 필요한 진아와 준희의 로맨스. 상기와 승호의 향후 반응에 귀추가 주목되는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오늘(20일) 금요일 밤 11시 제7회 방송.

 

사진제공 = 드라마하우스, 콘텐츠케이

기사입력 : 2018-04-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