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꽁냥커플 류필립♥미나, 1000일 기념 캠핑에서 눈물 쏟은 사연은?

김병화 2018-04-11


필미커플이 ‘1000일 기념 캠핑’에서 눈물을 쏟았다.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 제작진이 11일 캠핑장에서 눈물짓는 류필립과 그런 남편의 모습을 애잔하게 바라보는 미나의 모습을 공개했다.

 

오늘(11일) 방송에서 류필립과 미나는 만난 지 1000일을 기념해 캠핑을 떠난다. 오랜만의 캠핑에 긴장이 될 만큼 설렌다는 미나의 말에 류필립은 자신은 생애 첫 캠핑이라고 밝혔다. 오토캠핑을 일상처럼 즐기고 있다고 알려질 만큼 캠핑이 보편화 되어 있는 미국에서 학창 시절을 보낸 류필립이기에 캠핑을 처음 간다는 말이 의아함을 자아낸다.

 

공개된 사진 속 미나는 생각지도 못했던 류필립의 고백에 할 말을 잃은 듯 가만히 바라보며 눈물을 흘리고 있고, 류필립은 슬픈 눈빛으로 생각에 잠겨있다. 북받쳐 오르는 설움을 주체하지 못해 눈물을 쏟아내는 남편을 따뜻하게 안아주며 위로하는 미나의 모습도 함께 공개되었다.

 

지난 주, 미나가 류필립과 상의 없이 보험에 가입해 첫 부부싸움을 했으나 하루도 지나지 않아 화해하며 더 깊어진 애정으로 시청자들을 흐뭇하게 했던 필미커플이 설렘 가득 안고 떠난 첫 캠핑에서 슬픔에 빠져 있는 모습을 보여 우려와 궁금증을 동시에 높이고 있다.

 

섬세하고 자상한 모습으로 뭇 여성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던 류필립이 오랫동안 자신을 괴롭혀왔던 슬픔과 분노를 쏟아낸 가운데 그런 자신에게 미나가 너무 필요했다고 해 그가 품은 특별한 사연에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연예계 대표 꽁냥커플 류필립과 미나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는 오늘(11일) 저녁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방송되는 ‘살림남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KBS 2TV 살림남2>

기사입력 : 2018-04-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