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모든 방송' iKON 바비, 부산에서 길 잃고 길거리에 털썩! 졸지에 미아 신세!

김병화 2018-02-10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 바비가 부산에서 길을 잃고 미아 신세가 됐다. 그가 승객을 배웅하고 돌아오는 길에 정류장을 못 찾고 길거리에 털썩 주저앉은 모습이 공개돼 그가 이 상황을 어떻게 헤쳐나갈지 궁금증을 모은다.

 

오늘(10일) 오후 3시 30분 방송되는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김명진 최민근 공동연출 / 이하 ‘세모방’)은 부산 버스와 ‘어디까지 가세요?’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바비가 어두컴컴한 길거리에서 불안한 눈빛을 감추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그가 부산에서 승객을 배웅해주고 돌아오다가 길을 잃어버린 것. 그는 당황스러움에 혼잣말로 “어디였지 정류장이? 한참 지난 거 같은데?”라며 동공 지진을 일으켰다는 후문이다.

 

바비는 이 같은 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해 지나가던 부산 시민에게 적극적으로 길을 물어보는가 하면, 실눈을 뜨고 버스정류장이 있을 것 같은 곳을 향해 촉을 발동하며 길을 찾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고.

 

이어진 사진에는 바비가 결국 길바닥에 털썩 주저앉아 간절하게 휴대폰 검색 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더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는 엎친 데 덮친 격으로 5-1번 버스를 50-1번 버스로 착각했고, 계속 잘못 검색한 탓에 미궁에 빠져 헤어나오지 못했다.

 

과연 바비는 이 모든 상황을 극복하고 종점까지 무사히 도착할 수 있을지, 졸지에 미아가 된 그의 길 찾기 여정은 오늘(10일) 오후 3시 30분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리얼하게 참여하며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사진제공> MBC ‘세상의 모든 방송’

기사입력 : 2018-02-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