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노인일자리사업 전국평가 대상수상

노인일자리사업 대구가 꽃 피우다 !!!

김정화 2019-09-10

 

▲ 남구시니어택배

 

보건복지부 주관 「2018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평가대회」에서 대구시의 대상 수상과 함께 구청, 대구시니어클럽 전체에서최우수상 등 22개 분야에서 상을 휩쓸었다.

 

이번 수상은 대구시가 고령사회 최고의 복지시책인 ‘노인 일자리 확대’를위해 지난 한 해 동안 8개 구·군과 시니어클럽 등 46개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이 열심히 활동한 결과로 ’16년, ’17년 연속대상에 이어올해도대상 수상이라는 값진 쾌거를 이루었다.

 

노인일자리사업 평가는공익활동, 시장형 사업, 인력 파견형 등 7개 분야로나눠 사업 수행기관 일 년 간의 일자리사업 추진 역량과 성과를평가하는 것으로 우리 시는 17개 시·도 중 우수 시·도 평가 부문에서 대상을 차지했다.

 

대구시의 대상 수상 이외에도 ‘시장형 우수사업단’ 분야에서 달서시니어클럽과 북구시니어클럽이 우수한 성적으로 각각 대상을 차지했다.

 

포상규모는 전국 시·구·군 및 1,274개 수행기관 중 대상 24개, 최우수 52개, 우수(장려) 82개로 총157개 부문이며 우리 시는 이 중 22개 부문에서 각 구 및 시니어클럽 전체가 수상하게 되어 분야별로 뛰어난 성과를얻었으며 이는 대구시 노인일자리 사업이 타 시·도에 비해 본 궤도에 올랐음을 입증한 결과다.

 

이러한 배경에는 지난해 531억원의 예산을 들여 285개 사업단을 운영, 어르신 2만여명에게 적성과 소질에 맞는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했으며

 

특히 전액 시비로 2015년부터 ‘시니어클럽 특성화사업’을 공모해 노인적합형 일자리 창업을 지원하고, 지역 어르신들이 취업에 필요한 능력을배양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맞춤형 직업교육을 특색 있게 시행한 노력이 반영됐다.

 

이번 수상은 오는 10. 1.(화) 11:00,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이루어지며 「2019 노인일자리 주간 행사」의 일환으로 노인일자리 사업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확산하고 노인일자리 확대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제고시키고자 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상 수상의 영예는 우리 시는 물론이고 각 구·군과수행기관이 서로 힘을 모아 노력한 결과다”며 “어르신들의 노후가 건강한 행복도시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양질의 노인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도 당초 667억원의 예산을 들여 2만2천여명의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했으며, 정부의 일자리 정책기조에 발 맞춰 추가경정예산을통해 98억원을 추가 투입해 노인일자리를 확대 운영한다. 총 2만4천여명의어르신들이 일자리 사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19-09-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