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공공갈등 해결 위한 지혜 모은다

- 제5기 갈등관리 심의 위원 위촉식 개최…각계 전문가 20명 -

김정화 2019-07-12

 

 

충남도가 공공갈등 예방과 해결을 위한 종합계획과 심의·자문 역할을 수행할 ‘제5기 갈등관리 심의 위원’을 위촉했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12일 도청에서 김은나 도의원(천안8)을 비롯한 박경렬 우송정보대 교수 등 20명(민간 15명, 실·국장 5명)의 각계각층 전문가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이들은 2021년 7월까지 2년간 공공갈등 종합계획 수립과 관리대상 지정 등을 심의·자문하고, 도·시군과 주민 간 갈등 현장에서 컨설팅 등 조정 활동을 벌이게 된다.

 

양승조 지사는 “공공갈등이 발생하면 상당수 도민이 경제적 어려움과 정신적 피해를 겪게 되고 사회적 신뢰가 무너진다”며, “민주적이고 성숙한 갈등 예방과 해결로 더 행복한 충남이 실현될 수 있도록 힘과 지혜를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공공갈등 관리대상은 가축분뇨 신재생에너지화 사업 등 총 21건(중점관리 4건, 부서자체관리 17건)으로 집계됐다.

기사입력 : 2019-07-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