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정은 이혼 10주년, 기념할 만하다

김정화 2019-06-12

 
 
기자 겸 작가 곽정은이 이혼 10주년 파티를 했다고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 에 출연한 곽정은은 "방송 일을 하기 전, 기자 시절부터 이혼 1주년을 맞은 칼럼을 쓰기도 했다"며 자신의 이혼 사실에 대해 언급했다.
 
곽정은은 "시간이 흘러 (이혼한 지) 10년이 넘었더라. 이건 기념할 만하다."고 말했다.

 
이어 "아팠지만 중요한 기억이고 그 일이 있었기 때문에 성장한 것을 인정해야 하는 부분이 분명히 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내가 다시 태어나는 것과 같은 기분이라고 생각해 파티를 했다"며 이혼 10주년 파티를 열었던 사실을 털어놨다. 
 
한편 이날 곽정은은 현재 열애중임을 밝히며 "누군가에게 이해받았다고 느끼는 연애가 처음이다. 인간의 욕구에는 인정 욕구와 애정 욕구가 있다. 이 친구를 통해 내 상황, 감정, 생각을 인정받고 있다"고 말하며 남자 친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 출처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기사입력 : 2019-06-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