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영 예비신부, 첫 만남부터 분위기 달달

김정화 2019-04-25

 
배우 강기영이 예비신부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 에서는 '신비한 배우 사전' 특집으로 경험 많고 사연 많은 배우 변우민강기영이현진정이랑이 출연해 토크의 장을 활짝 열었다.

 
이날 강기영은 "곧 있으면 장가가는 강기영"이라며 시작부터 사랑꾼 냄새를 폴폴 풍겼다.
 
강기영은 자신의 인터뷰 기사 댓글을 보고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히며 "질투하는 사람이 없고 응원하는 댓글이 많았다. 나의 연애가 누군가에게 상처가 되지 않는 거 같더라. 내가 하이틴 스타는 아닌 것 같아서 결혼을 결심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강기영은 예비신부와 첫 만남을 회상하며 "지인과의 술자리에서 처음 만났다. 제가 다리를 꼬고 앉아 있었는데, 여자친구가 말을 나누다가 먼저 내 허벅지 사이로 손을 넣더라. 나도 거부감이 없었다. 그래서 손을 잡았다. 테이블 밑에서는 요동치고 있었다. 그렇게 시작됐다"고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또한 예비신부에게 아직 프러포즈를 못했다는 강기영은 자신이 작사하고 지인이 작곡한 노래 '계절'을 부르며 분위기를 한껏 달달하게 만들었다영상편지로 마음을 전한 강기영은 떨리는 목소리로 사랑을 노래해 현장의 공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강기영은 SBS 예능 '정글의 법칙 in 태즈먼'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오는 5월 25일 3살 연하 일반인 여자친구와 3년 연애한 끝에 결혼식을 올린다.
 
<사진 출처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기사입력 : 2019-04-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