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투병, 다시 용기내서 홀로서기 할 것

김정화 2019-03-13

 
가수 박봄의 투병 사실이 전해졌다.
 
13일 박봄의 소속사 디네이션 측은 "지난 2010년 국제특송 우편으로 미국에서 에더럴이란 의약품을 들여왔던 건에 대하여 현재까지도 마약 밀수, 마약 밀반입 등의 표현으로 언급이 되고 있는데 박봄은 명백히 마약을 하지 않았기에 이 부분을 바로 잡는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현재 국내에서 허가받은 다수의 의약품들도 광범위하게 마약류로 분류 되어 있으며, 이를 복용하였다고 전부 마약을 한다고 표현 하지는 않는다"라고 말하며 "박봄 역시 치료의 목적으로 복용 중이고, 당시 진행한 소변 검사를 통해서도 성분이 전혀 검출되지 않았고 이에 경찰에서도 정황과 증거가 인정되어 조사가 마무리 됐던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박봄은 현재까지도 ADD라는 병을 앓고 있고, 국내 대학병원에서 꾸준히 치료를 받으며 한국에서 복용할 수 있는 성분이 비슷한 합법적인 약을 처방 받아 복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소속사는 "지금도 병을 이겨내려 노력하고 있으며, 힘든 시간들이 있었지만 다시 용기를 내어 홀로서기를 하려고 한다. 새로운 시작에 앞서 매우 조심스럽기도 하지만 이제는 조금은 따뜻한 시선으로 봐 주셨으면 하는 간절한 바람이다"라고 덧붙였다.
 
박봄이 앓고있는 ADD (Attention Deficit Disorder)는 주의력결핍장애라는 병으로, 주의를 집중하는 시간이 짧으며 금방 주위가 산만해지는 증상을 가진 병이다.
 
한편 박봄은 1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스프링'을 발매한다.
 
<사진 출처 - 박봄 인스타그램>

기사입력 : 2019-03-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