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소방본부, 화재안전특별조사 2단계 본격 추진

- 소방·건축·가스 전문가, 올해 위험물시설 2만2900개동 조사 -

김정화 2019-01-09



충남소방본부는 화재안전 백년대계를 위해 연말까지 화재안전특별조사 2단계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제천·밀양 화재와 같은 대형 참사 재발방지를 위해 지난해 7월부터 1단계 대상(다중이용시설 등 8886개동) 조사를 완료했다.

 

2019년부터는 소방·건축·전기·가스 등 전문가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이 위험물 시설 등 2만 2900개동에 대한 2단계 조사를 추진한다.

 

화재안전특별조사로 구축된 기초자료는 향후 인명구조와 화재진압 작전 등 화재현장 활동에 필요한 자료로 활용될 계획이다.

 

특히 전국적으로 건축물의 안전 등급을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마련, 도민의 안전 선택권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2018년 화재안전특별조사 1단계 실시로 관계인들이 소방시설에 관심을 가질 기회가 마련됐다”며 “올해 추진하는 2단계 조사를 통해 안전하고 행복한 충남실현에 한발 더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 2019-01-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