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한선, '빙의' 캐스팅! 2년 2개월 만에 반가운 브라운관 컴백!

김병화 2018-11-09



배우 조한선이 OCN 새 오리지널 <빙의>에 출연한다.

 

오늘(9일)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조한선이 OCN 새 오리지널 <빙의>(극본 박희강/연출 최도훈/제작 스튜디오드래곤,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OCN 새 오리지널 <빙의>는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추적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촉’이 뛰어난 반전매력 형사와 영매의 운명을 안고 태어났지만, 누구보다 평범한 삶을 살기 위해 노력하는 한 여자가 기막힌 인연으로 만나는 이야기로 앞서 송새벽과 고준희가 캐스팅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조한선은 극 중 외과 의사 선양우 역을 맡았다. 친절하고 온화한 성품을 지녔지만 예측 불가능한 캐릭터로 강한 존재감을 발휘하며 극에 몰입도와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조한선은 그간 브라운관과 스크린에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2016년 종영한 SBS 드라마 <그래, 그런거야> 이후 2년 2개월 만에 반가운 브라운관 컴백 소식을 알린 조한선이 <빙의>를 통해 다른 작품에서 보여준 적 없는 캐릭터를 소화할 것이라고 전해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조한선이 출연하는 OCN 새 오리지널 <빙의>는 2019년 상반기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사진출처 -미스틱엔터테인먼트>

기사입력 : 2018-11-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