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과학기술 기반으로 지역현안문제 해결 선도

산업단지의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환경조성 본격 추진

김병화 2018-07-12

울산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부’)의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지역현안 문제해결을 위한 전략사업인 ‘과학기술기반 지역수요맞춤형 R&D지원사업‘을 본격 추진하여 산업단지의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환경조성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이번 사업은 ‘IoT센서 기반 유해물질 안전대응 플랫폼 구축’을 목표로 실시간 모니터링 플랫폼 구축, 유해물질 감시센서 기술 및 실증화 시스템 개발과 리빙랩을 통하여 시민단체, 산업계, 학계, 연구기관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센서 및 시스템 시제품을 활용한 피드백과 사고대응 행동요령에 대한 실증도 병행하여 산업계 현장과 시민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계획이다.

 

우선, 울산시는 사업의 연구개발을 주관할 연구기관, 대학, 기업의 컨소시엄 선정을 위한 공고(7월 6일)를 시작으로 7월 17일 사업설명회를 통하여 사업의 비전과 목표, 사업추진체계 및 추진일정 등과 더불어 제안요청서 작성을 위한 연구내용 및 범위, 성과목표, 평가기준과 제출서류 등에 관하여 설명한다.

 

이어 기획.관리기관인 ‘울산 과학기술진흥센터’에 8월 6일까지 제안서 접수가 완료되면 8월 중에 제안서 평가, 사업비 검증, 이의신청 과정을 거쳐 최종 확정하고 9월에 연구개발을 본격 착수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사업은 지난 4월 과기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된 사업으로 지자체가 지역 내 현안 문제를 과학기술적 해결을 위해 R&D과제를 스스로 기획.추진하는 사업이다. 그동안 중앙부처가 주도해 R&D사업을 설계하는 방식과 동일하게 울산시가 관련 자료 조사.분석, 기획회의, 지역 내.외 전문가 컨설팅 등을 통하여 연구개발 대상기술 분야를 설계.제안(Bottom Up)하고 과기부로부터 3년간 국가예산 20억 원을 지원받는 사업이다.

기사입력 : 2018-07-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