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현모 라이머, 역사적 순간에 역대급 사랑꾼

김병화 2018-06-12

 
라이머가 아내 안현모에 대해 자랑스러움을 드러냈다.

12일 라이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역사적 순간 역대급 통역"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속에는 라이머의 아내 안현모가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에 출연하는 장면을 캡처한 사진이 담겨있다.

이날 안현모는 미국 뉴스 전문채널 CNN의 북한 전문기자 윌 리플리가 싱가포르 현지에서 보도한 내용을 동시통역 했다.
 
한편, 안현모는 SBS 기자 출신이며 지난 2016년 퇴사해 프리랜서 통역가로 활동 중이다.

지난해 9월 브랜뉴뮤직 대표 라이머와 결혼식을 올렸다.

<사진 출처 - 라이머 인스타그램>

기사입력 : 2018-06-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