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단원구, 원곡동 다문화특구지역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

방문객에게 쾌적한 환경 제공

김병화 2018-05-17

▲ 단원구, 원곡동 다문화특구지역 불법 유동광고물 정비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김창모)는 지난 15일 원곡동 다문화특구지역의 불법 유동광고물에 대한 계도와 정비를 실시했다.

 

원곡동 다문화특구지역은 ‘안산9경’ 중 하나로 시를 대표하는 관광지임에도 불구하고, 각종 불법 유동광고물(에어라이트, 입간판, 벽보 등)이 넘쳐나 시민들이 보행에 불편을 느끼고 거리의 미관도 해쳤다.

 

이에 단원구는 다문화지원본부와 함께 다문화특구 도로를 돌며 불법광고물을 정비하고 그 소유자를 추적해 불법행위에 대해 계도했다.

 

김창모 단원구청장은 “다문화특구지역의 방문객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거리미관을 꾸준히 개선해, 안산시를 대표하는 관광지로 거듭 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8-05-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