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문화예술회관,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전 프레스 오픈행사 마련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전 … 5. 17. ~ 6. 3. 18일간 제1전시장

김병화 2018-05-17

문화예술회관(관장 진부호)은 오늘 17일 오전 11시 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장에서 초청기획전시「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전」프레스 오픈행사를 마련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중·남·미협회 김종관 선임이사와 이형옥 예술감독, 지역 예술단체장, 문화부 기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사, 전시소개, 테이프커팅, 전시작품 관람 순으로 진행된다.

 

멕시코, 베네수엘라, 쿠바, 콜롬비아, 칠레 등 중남미 작가 27명의 작품이 전시된 제1전시장은 신비롭고 경쾌한 라틴아메리카의 색의 작품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중남미만의 특색 있는 소재들이 관람객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국내 미술관에서도 보기 힘들었던 20세기 초현실주의 화가인 로베르또 마따(Roberto Matta, 1911-2002)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어 라틴아메리카 초현실주의 미술을 엿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세계적인 카툰작가로 유명인사들을 자신만의 독특한 방식으로 표현하는 에드아르도 사나브리아(Eduardo Sanabria, 1970~)의 작품은 실제 인물이 누구인지 연상하며 관람하면 더욱 재밌게 작품을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형옥 예술감독은 “글로컬 시대 우리는 끊임없이 문화 환경의 본질과 근원을 찾고자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 울산에서 전시되고 있는 이번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전>은 중남미 미술의 진수를 보여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며 이러한 작품을 통해 지역문화의 상생을 기대해 볼 수 있다.”라고 전했다.

 

진부호 문화예술회관장은 “멀리 중남미까지 가지 않고도 라틴아메리카 미술을 엿볼 수 있는 전시를 마련하여 울산 시민의 문화향유기회를 증진시키고,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들과 함께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볼거리 제공으로 감성온도를 높일 수 있을 것 같다.”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관람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문화예술회관 누리집( http://ucac.ulsan.go.kr )을 참고하거나 전시교육팀(226-8251~4)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 2018-05-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