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소비자센터, 전통시장지원센터 2층에서 1층으로 이전 개소

기존 2층‘한국소비자원 울산지원’입주 예정

김병화 2018-04-17

울산시는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락한 분위기에서 소비자상담을 할 수 있도록 ‘시 소비자센터 상담실’을 기존 전통시장지원센터 2층에서 1층으로 새롭게 단장 이전하여 개소했다고 밝혔다.

 

울산시 소비자센터는 지난해 1,613건의 소비자피해 상담을 처리하였고, 그중 6.4%인 104건이 방문 상담으로 지역 내 소비자상담 기관 중 방문상담 비율이 가장 높다.

 

특히, 방문 상담의 주된 이용자가 전화나 인터넷 상담 이용이 불편한 노인이라는 점을 감안하여, 이용자의 편의성을 조금이라도 높이기 위해 이번에 1층으로 이전이 이루어졌다.

 

이전 개소하는 시 소비자상담실은 면적 56.74㎡ 규모로 소비자 상담, 소비자교육, 소비자 정보제공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기존 전통시장지원센터 2층에는 한국소비자원 울산지원이 하반기 입주를 검토 중이다.

 

한국소비자원 울산지원이 입주하면 시 소비자센터와 유기적 협력을 통해 지역 내 소비자 보호의 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울산시 소비자센터는 2003년 5월 30일 울산상공회의소 내에 개소한 이후, 2016년 1월에 전통시장지원센터 2층으로 이전했었다.

기사입력 : 2018-04-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