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인주면, 쓰레기 무단투기 지역을 예쁜 화단으로 만들었어요.

김병화 2018-04-17

▲ 쓰레기 불법투기지역 화단조성(후)

 

아산시인주면(면장 길병철)은 쓰레기 무단투기지역으로 민원이 자자하고 주변환경을 저해했던 밀두리 일원 1개소에 화단을 조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화단을 조성한지역은 쓰레기 무단투기지역으로 인주면 밀두리·관암리·냉정리 세 마을의 경계지역이다.그동안 무단투기로 적치된 쓰레기가많아 민원이 자자했던 곳이었다.

 

이승민 밀두1리 이장은 “항상 쓰레기가 쌓여 있어 미관상 좋지 않았는데 화단 조성으로 쾌적한 환경을 만들어 줘 감사하다”고 전했다.

 

길병철 인주면장은 “쓰레기 적치 장소에 화단을 조성하여 쓰레기 무단 투기도막고 환경 미화에도 도움이 된 것 같다. 앞으로도 깨끗하고 쾌적한 인주면 만들기를 위하여 녹색공간 제공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8-04-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