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 新 주식 계좌 2.5배 증가

박은아 2018-03-13


주식 계좌를 발급받는 고객수가 지난 2월 급증하여 금년 1월과 비교하면 2.5배 증가하여 한달동안 주식 계좌를 발급받은 사람이 1만 명을 넘었다.


이 통계는 2016년 6월 이후 가장 많은 수치라고 몽골증권거래소에서 발표하였다. 계좌주 중 99.8%는 몽골 국민이며 0.1%에 해당되는 계좌는 외국인이 차지하고 있으며 나머지 일부분은 내-외국 합작 민간법인이다.


통계에 의하면 ‘Goodsec’ 중권회사에 가장 많은 7,000건의 구좌가 개설되었으며 ‘미래 세크리트’ 증권회사에 1,240건의 계좌가 새로 개설된 것은 지난달과 비교하면 27배 증가된 수치이다.


한편 몽골증권거래소에 새로운 회사가 상장되면 이 공모주 시장에 참여하고자하는 국민들이 활발하게 구좌를 개설하고 있다고 몽골증권거래소에서 강조하였다.


한편 2017년에 총 8억5천9백만 주가 거래된 것은 최근 26년 동안 최고 수치이다. 2018년 들어서는 주식거래 시장을 ‘Apu’, ‘타반톨고이’, ‘I-Tools’ 회사가 주도하고 있다. [gogo.mn 2018.3.12.]

 

<자료 제공 -몽골유비코리아타임즈>

기사입력 : 2018-03-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