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희 리턴 합류, 많은 고민을 했지만 최선을 다할 것

김병화 2018-02-13


배우 박진희가 '리턴'에 합류를 결정했다.
 
지난 12일 SBS 수목드라마 '리턴' 제작진 측은 "박진희가 '리턴' 최자혜 역으로 출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제작진은 "리턴'에서 최자혜 역은 극을 이끌어가는 중심인물이자, 앞으로 펼쳐질 스토리 전개에 핵심 키가 된다. 박진희가 많은 두려움을 딛고 합류를 결정해줘서 고마울 뿐이다. 앞으로 새로워질 '리턴'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에 박진희는 "제작진의 갑작스런 제안에 당황스러웠고 많은 고민을 했지만 제작진의 간곡함에 그 제안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리턴'이 시청자의 사랑을 끝까지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박진희는 13일부터 촬영을 시작한 후, 방송에는 14일부터 등장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5일 배우 고현정과 주동민 PD의 불화설과 폭행설이 불거지며 촬영을 중단한 '리턴'은  지난 11일 촬영을 재개했다.
 
<사진 출처 - 박진희 인스타그램>

기사입력 : 2018-02-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