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신정호, 온양온천역, 은행나무길’공영자전거 유료화 시행

공영자전거 무료대여에 따른 문제점 해소한다.

이예림 2017-09-13

▲ 온양온천역 공영자전거 대여소


아산시(시장 복기왕)가 이달 18일부터 공영자전거 유료화를 시행한다.

 

유료화는 기존에 무료로 대여하던 신정호, 온양온천역, 은행나무길에 있는 공영자전거가 대상이며, 기본대여시간 2시간에 1인용은 1,000원, 2인용은 2,000원 추가이용료 30분에 500원으로 유료화 된다.

 

대여소 운영은 기존과 같이 매년 추석당일, 구정, 구정전일 3일을 제외한 연중무휴로 오전9시부터 오후6시까지이며, 매년 6월 15일부터 8월 15일까지는하절기로 2시간 연장돼 오후8시까지 운영된다.

 

공영자전거를 대여하고자 하는 시민은 신청서와 무인매표기에서 출력되는티켓을 신분증과 함께 각 대여소 사무실에 제출하면 공영자전거를 대여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공영자전거를 무료로 운영하는 동안 공영자전거 이용자가 대여 받은 공영자전거에 대한 주인의식이 없어 대여시간 미준수, 파손, 분실 등 공영자전거 관리에 어려움을 많이 겪었다”며, “유료화 시행으로 주인의식 함양을 유도하고 공영자전거 유지관리비용에도 일조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7-09-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