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지역 특화 창조적 일자리사업 발굴

오는 3월 3일까지, 고양형 맞춤 일자리프로젝트 공모

양혜선 2017-02-14

고양시(시장 최성)는 ‘통일한국의 실리콘밸리’ 조성의 토대가 될 지역 특화 창조적 일자리사업 발굴을 위해 ‘고양형 맞춤 일자리프로젝트’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시 산하기관, 출자출연기관, 대학 및 비영리기관 등에서 고양시 산업여건 및 인적자원과 연계한 일자리사업을 발굴·제안해 참여할 수 있다.

 

사업분야는 ▲청년특화사업 ▲교육훈련 ▲취업연계알선 ▲창업·창직 및 기타 고양시 문화.환경자원을 활용한 일자리 창출 사업이다. 공모접수 기한인 오는 3월 3일까지 고양시 홈페이지(www.goyang.go.kr) 공고를 확인해 신청서와 기관소개서, 사업계획서를 작성·제출하면 된다.

 

시는 제출된 사업을 대상으로 1, 2차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1개 사업 당 6천만 원 내외의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심사항목은 ▲지역수요 대응성 ▲사업수행능력 ▲사업전략 및 창의성 ▲기대효과 등이며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연계 사업인 경우 가점을 부여한다.

 

고양시 이흥민 일자리창출과장은 “고양시는 아직 산업기반이 다소 부족하지만 민·관이 협업해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사업을 발굴·추진하면 충분히 대한민국 일자리 중심도시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이번 공모전에 많은 기관의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고양시가 추진하는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프로젝트’는 고양 일산 테크노밸리, 고양 청년스마트타운, 방송영상문화 콘텐츠밸리 등 총 11개 사업을 포함하는 초대형 미래 신성장동력 사업으로 20만 개의 일자리 창출이 기대되는 프로젝트다.

기사입력 : 2017-02-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