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인트스코트, 팬톤 컬러 가방으로 가을 트렌드 주도! 트렌디세터 등극 어때?

김병화 2016-09-05

색채 전문 연구소 팬톤이 올 F/W 시즌 컬러 트렌드를 공개했다. 섹시한 오로라 레드부터 청순한 보데이셔스까지 컬러 트렌드를 기억하면 가을 가방 스타일링에도 어려움이 없을 터. 올 가을 트렌디세터가 되고 싶은 여성들을 위해 2016 F/W 컬러에 따른 가방 선택법을 공개한다.

 

◆섹시한 오로라 레드’&고급스러운 포터스 클래이


가을엔 레드, 카멜 계열 가방만한 아이템이 없다. 팬톤 선정 오로라 레드가 가미된 버건디 체리 컬러의 다리아 토트백은 심플한 스퀘어 쉐입과 어우러져 고혹적인 무드를 연출해준다. 뿐만 아니라 캐비어 엠보 가죽, 원형 메탈 핸들이 가을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더하는 동시에 섹시함을 극대화 한다.

 

부드러운 느낌의 팬톤 포터스 클래이 컬러는 분위기있는 패션 연출에 제격이다. 클래식하면서도 차분한 세인트스코트의 카멜 컬러 레지나 숄더백은 고급스러운 감성을 선사한다. 이는 가을 코디에서 빛을 발할 수 있으며 트렌치코트, 재킷 등 어느 룩에나 자연스럽게 매치가 가능하다.

 

샤크스킨시크함 가득! 청순 보데이셔스


세련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가을 패션을 선호하는 여성이라면 그레이, 핑크 계열 가방을 추천한다. 딥한 컬러감이 매력적인 샤크스킨 그레이 컬러의 사라 토트백은 모던시크 룩에 맞는 잇 아이템. 이에 더해 팬톤이 선정한 다른 가을 트렌드 컬러들과 레이어링이 쉬운 것이 특징이다. 특히 가방의 리본 모양 지퍼와 태슬 디테일이 엣지있는 스타일 완성을 돕는다.

 

팬톤의 마지막 컬러 보데이셔스를 활용하면 트렌디하면서도 청순한 효과를 줄 수 있다. 미니멀한 디자인에 보데이셔스 계열 라일락 핑크 컬러가 돋보이는 케이트 체인 숄더백은 청초한 여성미를 부각시킨다. 동시에 유니크한 컬러가 시선을 집중시켜 스타일리시한 이미지를 강조할 수 있다.

 

세인트스코트 관계자는 입추가 지나 팬톤 컬러를 활용한 FW 가방이 대거 출시되고 있다이 외에도 리버사이드, 에어리 블루, 웜 토프, 더스티 시더, 러쉬 메도우, 스파이시 머스타드의 컬러를 스타일링에 활용하는 것도 좋다고 전했다.

 

<사진출처: 세인트스코트>

 

기사입력 : 2016-09-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뒤로가기 홈으로




포토뉴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PC버전

Copyright ⓒ 뉴스웨이브. All rights reserved.